본문 바로가기
  • HR을 통한 개인과 조직의 성장
  • 직장인 자기계발
HRD Cafe

프리스쿨 Season2 - 두번째 만남: 감성화술교육 세미나 후기

by 금단현상 2011. 11. 21.
반응형

역시 사람은 지각을 하지 말아야 합니다. 
1시에 모여 1시 30분부터 시작하는 강의를 2시에 도착을 했으니, 시작을 함께했을리 없고,
강의식 교육이 아닌 체험식 교육을 중간에 불쑥 들어가서 하기가 당연히 어렵죠...

사실 전 가는 그 시간까지도, 갈지 말지를 고민했었습니다.
그 날 다른 일정이 있었고, (물론 취소되었으나) 
또 게시글에는 20명이 넘어 더이상 신청을 받지 않는다는 글이 있었기 때문이었죠.
그래도, "그래... 그냥 가면 어떻게든 되겠지" 하는 생각에^^ 집을 조금 늦게 나선 것이었습니다.

도착하니 제일 먼저 맞아주신 "교육학의 아들" 님이 계셨습니다.
- 스쿨 궂은 일도 다 하시고, 오신 분들 한 분 한 분 챙겨주시는 모습 너무 보기 좋습니다^^

멀리서 웃음 소리가 들리는 걸 보니 재미 있는 강의구나 하는 생각에
흥미가 있었으나, 발표를 하는 소리가 들리니 이거 왠지 들어가기가 꺼려지더군요.
워낙 남 앞에 서서 뭘 하는걸 싫어하는지라...
그래, "교육학의 아들"님과 수다나 떨자. 하고 있었습니다.

그렇게 얼마의 시간이 지난 후 쉬는 시간에 저는 "엑스젠"님의 강요에 못이겨 강의실로 향하였습니다.
- 젠 형님 참 오랫만이죠?^^

오늘의 주제는 "감성화술교육 - 몸소리" 였습니다.
감성화술교육 - 몸소리
: 다수의 청중 앞에서 나의 의견을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서는 나 자신의 소리에 대한 신뢰와 동시에 청중에 대한 신뢰도 필요하다.  나의 진짜 모습을 당당하게 내세우고 청중이 그 모습에서 진솔함을 느낄 수 있도록 유도하는 새로운 형태의 프레젠테이션 훈련기법을 소개한다.

이 강의를 진행해주시기 위하여 A사에 계신 분들께서 직접 오셔서 진행해주셨습니다.
아무런 댓가 없이 이렇게 긴 시간 동안(6시 넘어서 끝났다죠;;;)  진행해 주시기가 어려운데,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
같이 식사도 못하고 일정때문에 떠나신 강사님, 다음에 기회가 되면 한 번 더 오시리라 믿습니다^^

전 중간부터 참석을 한지라 맨 앞의 핵심 내용은 잘 모르겠습니다만,
기억에 남는 건...
   - 자세를 갖추고, (자신감 + 여유)
   - 힘을 빼고, (진솔함)
   - 나를 믿자
였습니다.

다른 사람 앞에서, 그것도 수 많은 사람들 앞에 서기란 어렵습니다. 
그들 앞에서 이야기하는 것은 더더욱 어렵죠.  그래서 저도 왠만하면 피하곤 하는데,
배운 것을 토대로, 편한 분들 앞에서 나 자신을 믿고 이야기하니 조금 편해지네요.
마음은 편해졌으나 몸은 힘든 교육이었습니다.  그 날 저녁때 바로 쓰러졌네요;;;

좋은 분 모셔 주신 "팅구친구"님께도 감사 드립니다.
- 원래 저도 뭔가 하기로 했는데, 그냥 올해는 팅구님 믿고 스~~을~~쩍 넘어가야겠어요 ㅋㅋ

다시 한번 카페가 배움의 열정으로 가득해지길 바라며...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