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0.04.12 직장인 회사 우울증?
  2. 2008.10.06 가장 행복하다고 느낄 때
  3. 2008.08.19 걱정하지 말아요
  4. 2008.08.06 생긋 웃는 얼굴

직장인 회사 우울증?

|



발표 자료를 준비하다 우연히 검색하게 된 자료.

생각보다 많은 수의 직장인들이 이른바 ‘회사 우울증’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래에 대한 비전의 부족, 정말 뭘 먹고 살아야 할지 모르는.. 그런 복잡함 속에서

자기 스스로를 돌아보고 추스릴 시간도 없이 업무에 매여 그저 흘러가듯 살아가는 직장인.

어찌 보면 당연한 것일까?


회사의 미래는 사람(직원)이라 하는데, 정작 그 사람의 성과에만 목숨을 걸지

사람 자체에 대해서는 너무 등한시 하고 있는 경향이 있다.

열정과 패기로 가득 차 있던 신입사원의 모습은 다들 어디로 사라진 것인지...

Trackback 0 And Comment 0

가장 행복하다고 느낄 때

|

출처 : 고도원의 아침편지


가장 행복하다고 느낄 때



우리는 우리 자신에게

의미와 즐거움을 주면서 다른 사람들을

도울 수 있는 일을 할 때 가장 행복하다고 느낀다.

어떤 일을 선택할 때는 가장 먼저 그 일을 하면

우리 자신이 행복해질 수 있는지를 생각해보아야 한다.

그 다음에 우리가 하려는 일이 다른 사람들의

행복에 도움이 되는지, 해를 입히지 않는지

생각해 보아야 한다.



- 탈 벤-샤하르의《해피어》중에서 -



* 자기 자신이 먼저 행복해야 합니다.

그러나 혼자서만 행복하면 진짜 행복일 수 없습니다.

다른 사람과 함께 행복해야 진정한 행복입니다.

가장 행복한 순간은, 자기 자신이 행복할 때가

아니라 자기가 사랑하는 사람이

행복할 때입니다.



나누는 삶이 행복하다는 것은 다들 알고 있습니다.

나누는 삶이 행복하지 않다면, 마음에서 우러나 나누는 것이 아닌 것이지요.

혼자만 행복한 것이 아니라 함께 행복한 삶입니다.

'We think'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백만장자로 태어나 거지로 죽다  (0) 2008.10.31
행복의 양(量)  (0) 2008.10.20
가장 행복하다고 느낄 때  (0) 2008.10.06
의심과 미움을 버리라  (0) 2008.09.30
새로운 발견  (0) 2008.09.24
친구가 된다는 것  (0) 2008.09.08
Trackback 0 And Comment 0

걱정하지 말아요

|

출처 : 고도원의 아침편지


걱정하지 말아요



감사란 참 아이러니컬한 것이다.

정말 감사해야 될 것 같은 사람들은

감사할 줄 모르고,

거의 아무 것도 없는 사람들은

많은 경우 감사하면서 살거든.



- 짐 스토벌의《최고의 유산 상속받기》중에서 -



* 감사할 만한 일에 감사하는 것은

누구나 할 수 있습니다. 진정한 감사는,

도저히 감사할 수 없는 일에 조차 감사할 줄 아는

것입니다. 그것이 행복의 근원입니다.

걱정하지 말고 감사하십시오.

(2004년7월23일자 앙코르메일)




모든 일에 감사하고 계신가요? 현재에 존재함에 감사하며 살면 감사하지 않을 일이 없습니다.

물론 어렵죠.. 비난도 하게 되고 원망도 하게 되고...

그래도 그 경지를 뛰어 넘는 날이 오리라 믿습니다.

오늘 하루도 감사하며......

'We think'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친구가 된다는 것  (0) 2008.09.08
사랑의 조울증  (0) 2008.09.04
걱정하지 말아요  (0) 2008.08.19
여행의 실루엣  (0) 2008.08.08
내가 숲속으로 들어간 까닭은  (0) 2008.08.07
생긋 웃는 얼굴  (0) 2008.08.06
Trackback 0 And Comment 0

생긋 웃는 얼굴

|

출처 : 고도원의 아침편지




생긋 웃는 얼굴



생긋 웃는 얼굴

생긋 미소를 짓는 그대를 보면

웃음이 태어난다.

공연히 우울할 때

아픔이나 괴로움을 제거할 때

웃으면 훨씬 좋다.

그러니까 누군가가 침울하거나 슬프게 보이고

불행과 하잘것 없는 일에 말려 있는 것 같으면

당신의 조끼를 조금 끌어내리고

가슴을 부풀리고

웃음을 주라.

웃음,

당신의 웃음



- 사무엘 울만의《청춘》 중에서 -



* 생긋 웃는 얼굴, 꽃보다 아름답습니다.

새벽공기처럼 상쾌합니다.

누군가 나를 향해 생긋 웃으면

그날 하루가 즐겁습니다.

아닙니다. 남의 웃음을 기다릴 필요 없습니다.

내가 먼저 누군가를 향해 생긋 웃어주면

나도 행복하고 그 사람도 행복해집니다.

웃음도 행복도 전염됩니다.

(2004년7월29일자 앙코르메일)



아이가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이유는 그 존재 자체이기도 하지만,

아마도 해맑게 웃는 모습때문이 아닐까 합니다.

그 모습을 보고 있노라면 주변까지 환해지지요.

웃음으로 빛을 발한다.. 참 멋지지 않나요??

'We think'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행의 실루엣  (0) 2008.08.08
내가 숲속으로 들어간 까닭은  (0) 2008.08.07
생긋 웃는 얼굴  (0) 2008.08.06
너는 내 생각 속에 산다  (0) 2008.08.05
마주서야 보인다  (0) 2008.08.04
희망이란  (0) 2008.08.01
Trackback 0 And Comment 0
prev | 1 | next